[날씨는 그린포스트] 살을 에는 강추위...수능날 올 가을 최저기온
[날씨는 그린포스트] 살을 에는 강추위...수능날 올 가을 최저기온
  • 이재형 기자
  • 승인 2019.11.14 06: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사진)
14일은 아침공기가 올 가을들어 가장 차갑겠다. (사진 그린포스트 DB)

[그린포스트코리아 이재형 기자] 대학수학능력시험일인 14일은 몰아치는 한파로 올 가을 들어 가장 추운 아침이 예상돼 옷차림에 유의해야 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한반도 북서쪽에서 차고 건조한 공기가 유입되면서 중부지방에 한파특보가 발효되고 강풍이 불어 아침 체감기온이 전날보다 5~10도 더 떨어지겠다. 남부 서해안과 제주 지방에는 오전까지 비나 눈이 오겠다.  

이날 기온은 평년보다 4~5도 뚝 떨어져 외출시 겉옷을 두껍게 입고 나서야겠다. 아침 기온은 -7~7도, 낮 기온은 3~12도 분포를 보이겠다.

주요 지역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영하 3도 △춘천 영하 5도 △강릉 영상 1도 △청주 0도 △대전 0도 △전주 영상 3도 △광주 영상 5도 △대구 영상 2도 △부산 영상 6도 △제주 영상 12도 등이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영상 4도 △춘천 영상 6도 △강릉 영상 9도 △청주 영상 6도 △대전 영상 7도 △전주 영상 8도 △광주 영상 9도 △대구 영상 9도 △부산 영상 10도 △제주 영상 13도 등이다.

이날 전국 미세먼지 농도는 80㎍/m³ 미만의 ‘보통’ 수준을 유지해 대기질이 양호하겠다.

silentrock91@greenpost.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