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렉스턴스포츠' 軍 지휘차량으로 선정…2023년까지 공급
쌍용차 '렉스턴스포츠' 軍 지휘차량으로 선정…2023년까지 공급
  • 양승현 편집위원
  • 승인 2019.10.30 14:3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물량은 500대...주행성능,안전성 인정받아

[그린포스트코리아 양승현 편집위원] 쌍용자동차가 군 지휘 및 지원차량으로 선정된 렉스턴 스포츠를 올해 500대에 이어 2023년까지 계속 공급하게 됐다.

쌍용차는 30일 이같이 밝히고 렉스턴 스포츠가 주행성능과 안전성에 더해 군 지휘차량에 요구되는 통신 운용 및 기동지휘소로서 역할 등 야전 적합성 평가를 통과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렉스턴 스포츠에는 한국 지형에 최적화된 성능을 발휘하는 e-XDi220 디젤엔진이 적용됐고 사륜구동 시스템 4Tronic과 언덕밀림방지(HSA), 경사로저속주행장치(HDC) 등이 조합돼 산악 지역 등 다양한 환경에서 군 지원 활동이 가능하다는 것이 회사측 설명이다..

쌍용차는 올해 말까지 각급 부대로 약 500대를 인도하고, 이어 2023년까지 교체 계획에 따라 계속 공급한다고 전했다.

2012년 렉스턴 W와 코란도 스포츠가 군 지휘차량으로 선정된 데 이어 렉스턴 스포츠가 그 뒤를 잇게 됐다고 쌍용차는 말했다.

yangsangsa@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