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GS칼텍스, 전기차 편의서비스 증대 협약
기아차-GS칼텍스, 전기차 편의서비스 증대 협약
  • 안선용 기자
  • 승인 2019.10.30 10: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증절차 없는 간편결제 서비스 등 제공
기아자동차와 GS칼텍스는 29일 ‘전기차 이용 환경 개선 및 신사업 기회발굴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기아차 제공)
기아자동차와 GS칼텍스는 29일 ‘전기차 이용 환경 개선 및 신사업 기회발굴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기아차 제공)

 

[그린포스트코리아 안선용 기자] 기아자동차와 GS칼텍스는 충전 인프라 확대를 통해 전기차 고객들의 편의성을 증대하고자 29일 서울 강남구 GS타워에서 ‘전기차 이용 환경 개선 및 신사업 기회발굴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에 따라 기아차는 GS칼텍스가 운영하는 전기충전소에서 △간편 결제 서비스 도입 △기아차 멤버십 ‘레드멤버스’ 제휴 △충전·세자·정비 통합패키지 상품출시 등 전기차 충전고객을 위한 다양한 편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간편 결제 서비스는 기아차의 전기차 고객이 사전에 시스템 신청 후 GS칼텍스를 방문, 충전기 커넥터를 차량에 연결하면 별도 인증절차 없이 충전과 결제가 이뤄지는 서비스로 내년 상반기 선보일 예정이다.

 

asy@greenpost.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