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태풍 피해목 재활용 사업 시범운영
서울시, 태풍 피해목 재활용 사업 시범운영
  • 권윤 기자
  • 승인 2012.03.14 11: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는 올해 곤파스 태풍과 참나무 시들음병으로 버려진 피해목 등을 재활용하는 도시숲자원화 사업을 4개 권역별로 시범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시범 사업은 피해 나무가 많이 생긴 강동구, 구로구, 도봉구, 은평구에서 우선적으로 시행된다.

시범사업단은 1개팀 당 6명 내외로 구성되며 이중 20%는 장기실업자, 저소득층고령자 등 취업 취약계층을 우선 선발할 계획이다.

 

amigo@eco-tv.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