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자원공사, 물복지·물산업 육성 노력 인정받았다
수자원공사, 물복지·물산업 육성 노력 인정받았다
  • 송철호 기자
  • 승인 2019.10.18 14: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대한민국 지속가능성 대회’서 우수 공공기관 선정
양진식 한국수자원공사 경영혁신실장(왼쪽)이 ‘2019 대한민국 지속가능성 대회’ 시상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한국수자원공사 제공)
양진식 한국수자원공사 경영혁신실장(왼쪽)이 ‘2019 대한민국 지속가능성 대회’ 시상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한국수자원공사 제공)

[그린포스트코리아 송철호 기자] 환경부 산하 한국수자원공사(이하 수자원공사)는 18일 오전 10시 서울시 중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한국표준협회 주관 ‘2019 대한민국 지속가능성 대회’에서 대한민국 지속가능성지수(KSI, Korea Sustainability Index) 우수 공공기관으로 선정됐다.

대한민국 지속가능성지수는 사회적 책임 지표 국제표준인 ISO 26000에 기반해 기업의 지속가능성 수준을 평가하는 지수다. 올해는 46개 업종 198개 기업과 기관을 대상으로 온라인 조사와 네거티브 스크리닝(환경 및 사회적 관점에서 부정적 요소를 평가하는 기법), 전문가 위원회 평가를 거쳐 선정했다.

이번 대회에서 수자원공사는 △물 사용이 어려운 물 소외 지역에 깨끗하고 안전한 물을 제공하는 ‘국민 물 복지’ 향상 △물 산업 혁신성장을 위한 중소벤처기업 육성 지원 등 지속가능한  물 환경 조성 노력으로 우수기관에 선정됐다.

양진식 수자원공사 경영혁신실장은 “물 환경 전문기관으로 환경과 미래세대를 고려한 물관리를 통해 지속가능한 물 환경을 조성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song@greenpost.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