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칼텍스, ‘토탈에너지스테이션’서 모든 연료 공급”
“GS칼텍스, ‘토탈에너지스테이션’서 모든 연료 공급”
  • 안선용 기자
  • 승인 2019.10.15 14:4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휘발유·경유 외 수소·전기·LPG 충전까지 한 곳서 해결
GS칼텍스의 ‘토탈에너지 스테이션’ 조감도. (GS칼텍스 제공)
GS칼텍스의 ‘토탈에너지 스테이션’ 조감도. (GS칼텍스 제공)

 

[그린포스트코리아 안선용 기자] GS칼텍스는 현대자동차와 공동 구축하기로 한 수소충전소를 통해 휘발유·경유 주유는 물론, 수소·전기·LPG 충전까지 모두 가능한 ‘토탈 에너지 스테이션(Total Energy Station)’을 12월 최초 선보인다고 15일 밝혔다.

서울 강동구에 이미 조성된 주유소·LPG 충전소의 유휴부지를 활용해 100kW급 전기차 급속 충전기를 설치하고, 또 다른 부지에는 수소충전소를 조성해 모든 차량의 연료 공급을 지원하는 방식이다. 

12월 준공 예정인 ‘H 강동 수소충전소’는 GS칼텍스가 직접 운영하게 될 상업용 수소충전소로, 시간당 5대 이상의 수소전기차를 완충할 수 있는 충전용량을 갖춰 하루 70대 이상의 수소전기차 충전을 소화할 수 있다.

GS칼텍스는 수소충전소를 포함한 친환경차 인프라 확대를 지속 추진 중이다. 전국 23개 주유소와 LPG충전소에 이미 27기의 100kW 급속충전기를 설치·운영 중이며, 연내 40기의 급속충전기를 설치하는 등 향후 전기차 보급속도에 맞춰 충전소 숫자도 더 늘릴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모빌리티 변화에 맞춰 전기·수소 등 친환경 에너지 및 전기차 쉐어링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며 “주유소가 모빌리티 허브로서의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asy@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