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케미칼 "천연물 의약품 1호 '조인스' 누적매출 4000억 돌파"
SK케미칼 "천연물 의약품 1호 '조인스' 누적매출 4000억 돌파"
  • 양승현 편집위원
  • 승인 2019.09.19 14:4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02년 출시후 18년간 10억정 판매
설명
 SK케미칼 전광현 사장(사진 우측 세 번째)이 구성원들과 함께 조인스정 누적매출 4000억 돌파를 자축하고 있다. [회사측 제공]

[그린포스트코리아 양승현 편집위원] SK케미칼이 2002년 출시한 국내 천연물 의약품 1호 조인스정(이하 조인스)이 누적 매출 4000억원을 돌파했다.

19일 회사측에 따르면  국내에서 개발된 천연물 골관절염 치료제가 누적 매출 4000억원을 돌파한 것은 조인스가 처음이라고 한다.

 출시 후 18년간 판매된 조인스의 총 수량은 약 10억 정으로 1초당 2정꼴로 팔렸다는 것.

SK케미칼은 조인스의 안전성, 진통 및 연골보호 유효성을 바탕으로 한 의료진과 소비자의 신뢰 덕분에 이런 성과가 가능했다고 전했다.

전광현  사장은 "조인스는 다년간 처방데이터를 통해 안전성과 유효성을 인정받은 우리나라 대표 천연물 치료제"라며 "고령화 시대를 맞아 꾸준한 연구개발로 관절염 환자들의 삶의 질 개선에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조인스는 위령선, 괄루근, 하고초 등으로 만든 국내 천연물 의약품 1호 골관절염 치료제로 지난해 매출은 아이큐비아 집계 기준 340억원으로 국내 시판 중인 천연물 의약품 중 1위다.

yangsangsa@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