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원전 활로, 수출지원서 찾는다”
“국내원전 활로, 수출지원서 찾는다”
  • 안선용 기자
  • 승인 2019.09.19 11:0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부, 19일 ‘원전수출전략협의회’ 개최
산업통상자원부가 19일 서울 종로 한국무역보험공사에서 기존 대형원전 사업 위주의 수출전략을 원전 전주기로 확대하고, 중소·중견기업의 독자적 수출역량 제고를 통한 글로벌 수출산업화를 촉진하기 위해 ‘원전수출전략협의회’를 개최한다. (안선용 기자)
산업통상자원부가 19일 서울 종로 한국무역보험공사에서 기존 대형원전 사업 위주의 수출전략을 원전 전주기로 확대하고, 중소·중견기업의 독자적 수출역량 제고를 통한 글로벌 수출산업화를 촉진하기 위해 ‘원전수출전략협의회’를 개최한다. (안선용 기자)

 

[그린포스트코리아 안선용 기자] 산업통상자원부가 기존 대형원전 사업 위주의 수출전략을 원전 전주기로 확대하고, 중소·중견기업의 독자적 수출역량 제고를 통한 글로벌 수출산업화를 촉진하기 위해 19일 서울 종로 한국무역보험공사에서 ‘원전수출전략협의회’를 개최한다.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주재로 진행되는 회의에서는 원전 수출 추진상황과 원전 전주기 분야 세계시장 동향을 점검하고, 이에 대한 대응전략 모색차 국내 원전수출산업의 근간인 중소·중견기업의 수출에 대한 실질적·구체적 지원방안이 논의된다.

특히 ‘원전수출분야 금융지원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 원전업계에 대한 실질적 금융지원책을 마련할 계획이다.

이 자리에는 한국전력, 한국수력원자력, 한전KPS, 한전기술, 한전연료 등 공기업과 두산중공업, 수산ENS, 삼신, ES다산, 하나원자력기술, 유니슨이테크 등 민간기업, 무역보험공사, 수출입은행 등 수출금융기관 관계자가 참석할 예정이다.   

asy@greenpost.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