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공단, EV충전기 설치 민간사업자 공모
에너지공단, EV충전기 설치 민간사업자 공모
  • 안선용 기자
  • 승인 2019.09.17 12: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기당 설치비 최대 50%까지 지원…30일 접수마감
한국에너지공단은 민간 중심의 전기차 충전기 확대보급을 위한 지원사업 전개와 관련해 민간충전사업자를 공모한다고 17일 밝혔다. 사진은 지난 3~6일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에너지대전에서 에스트래픽사가 전기차 충전기와 시스템을 공개한 모습. (안선용 기자)
한국에너지공단은 민간 중심의 전기차 충전기 확대보급을 위한 지원사업 전개와 관련해 민간충전사업자를 공모한다고 17일 밝혔다. 사진은 지난 3~6일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에너지대전에서 에스트래픽사가 전기차 충전기와 시스템을 공개한 모습. (안선용 기자)

[그린포스트코리아 안선용 기자] 전기차 보급과 운행을 활성화하기 위해 전기차 민간충전사업자에게 충전기 구축비용을 일부 지원하는 사업이 진행된다.

한국에너지공단은 민간 중심의 전기차 충전기 확대보급을 위한 지원사업 전개와 관련해 민간충전사업자를 공모한다고 17일 밝혔다. 사업예산은 총 18억6000만원 규모로, 최소 78기 이상 지원할 수 있는 금액이다.

지원대상은 주유소, 편의점, 프랜차이즈, 식당·커피숍 등에 급속충전기 설치가 가능한 주차면을 확보한 민간충전사업자로, 급속충전기 1기당 설치비용의 50% 이내에서 보조금이 지원된다. 접수건이 승인 결정되면 사업자가 충전기 설치 후 공단에서 설치비용의 50%를 지원받는 방식이다.

다만, 충전기 설치시 충전 커넥터는 ‘DC콤보Ⅰ’ 형식이어야 하며, 100kW급의 경우 주차면을 2곳 이상 확보해 전기차 2대 이상을 동시충전할 수 있어야 한다. 

또한 충전기는 전기차 사용자 누구나 상시 이용할 수 있도록 출입제한 없이 개방된 장소에 설치해야 하며, 충전요금을 설정할 수 있는 기능과 결제를 위한 단말기를 갖춰 별도의 회원가입 절차 없이 모든 신용카드 결제가 가능해야 한다.

이밖에 사업자는 충전기 이용현황 및 운영 관련 정보를 시스템으로 관리해야 하고, 공단에 해당 시스템 접속 권한을 부여하거나 매월 이용 현황자료를 제출해야 한다.

접수기간은 이달 19~30일이며, 신청은 국고보조금통합관리시스템(e나라도움) 사이트나 우편, 방문으로 가능하다.

asy@greenpost.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