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재생 특화 취업정보’ 여기 다 모였다
‘물재생 특화 취업정보’ 여기 다 모였다
  • 송철호 기자
  • 승인 2019.09.16 11:0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물재생분야 ‘청년일자리 박람회’ 개최...서류첨삭~접수 원스톱
건설사, 환경업체, 서울에너지공사 등 민간‧공공 15곳 부스
면접보이스 코칭 모습. (사진 서울시청 제공)
면접보이스 코칭 모습. (사진 서울시청 제공)

[그린포스트코리아 송철호 기자] 하수처리 기술 보유자, 상하수도시설 건설을 꿈꾸는 청년 등 물재생분야 취업기회를 잡을 수 있는 서울시 ‘2019 물재생분야 청년일자리 박람회’가 오는 26일 오전 10시부터 중랑물재생센터 내 서울하수도과학관에서 열린다. 이번 박람회는 국내 최초의 물재생분야 특화 일자리 박람회로 올해 2회째를 맞았다.

박람회에는 민간기업‧공공기관 총 15곳이 참여해 부스를 운영하고 취업을 다각도로 지원한다. 공공기관은 물론 GS건설㈜, 롯데건설㈜, ㈜포스코건설 등 하수처리시설 시공 경험이 많은 건설업체부터 엔지니어링‧환경업체까지 분야별로 맞춤형 일자리를 탐색할 수 있도록 다양하게 구성됐다.

또한 물재생센터가 신재생 에너지 거점 기반 및 친환경 시설로 거듭나고 있는 현실을 반영해 서울시 에너지 환경을 확대·보급하고 있는 ‘서울에너지공사’, 서울의 주요 시설과 안전을 책임지고 있는 ‘서울시설공단’, 서울에서 발생한 생활하수를 최종 처리하는 역할을 하는 ‘물재생센터 운영업체’도 참여한다.

특히 올해는 박람회를 찾은 청년들에게 보다 실용적인 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취업서류 무료첨삭 서비스’를 신설했다. 홈페이지에 이력서‧자기소개서를 등록하면 해당 분야 전문가가 무료로 첨삭해주고 박람회 현장에서 코칭도 해준다. 16일부터 20일까지 5일간 신청을 받는다.
 
박람회 세부 프로그램은 △기업과 만나기-상담부스 운영‧기업설명회‧서류접수 △취업 컨설팅 받기-취업서류 첨삭‧면접 컨설팅 △취업스트레스 날리기-취업응원문구 캘리그래피‧취업타로 체험 △현장체험 즐기기-현장투어다.

‘2019 물재생분야 청년일자리 박람회’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120 다산콜센터로 문의하거나 박람회 홈페이지를 확인하면 된다.

이정화 서울시 물순환안전국장은 “2회째를 맞이하는 이번 ‘물재생분야 청년일자리 박람회’는 관련 분야 구인‧구직자 모두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면서 물재생 산업도 알릴 수 있는 자리로 준비했다”며 “이력서자기소개서 무료 첨삭부터 전문가 면접 코칭, 기업체 지원서류 접수까지 한 번에 이뤄지는 만큼 관련 분야 취업을 준비 하는 청년들의 실제 취업으로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song@greenpost.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