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한가위 보름달 두둥실...만월은 14일저녁
내일 한가위 보름달 두둥실...만월은 14일저녁
  • 이재형 기자
  • 승인 2019.09.12 10:0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석 당일 오후 6시 38분쯤 월출...날씨 맑음
올해 추석 보름달은 13일 오후 6시 26~39분쯤 뜨겠다.(한국천문연구원 제공) 2019.9.12/그린포스트코리아
올해 추석 보름달은 13일 오후 6시 26~39분쯤 뜨겠다.(한국천문연구원 제공) 2019.9.12/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이재형 기자] 올해 추석 보름달은 13일 오후 6시 26~39분쯤 뜨겠다. 

추석 당일인 13일 서울은 오후 6시 38분부터, 부산‧울산은 6시 26분부터 보름달을 볼 수 있겠다. 달이 가장 높이 뜨는 시각은 자정이 지난 14일 새벽 0시 12분쯤으로 예상된다. 

이날 날씨도 한반도 전역이 고기압의 영향으로 맑아 보름달을 감상하기에 무난할 것으로 예상된다.

달이 태양의 반대편에 위치해 꽉 차오르는 시각은 14일 오후 1시 33분이나 이때는 낮 시간이라 모습을 볼 수 없다. 가장 둥근 달을 보고 싶다면 추석 당일이 아닌 14일 저녁 7시 쯤 월출 직후를 노리는 것이 좋겠다. 

14일은 수도권과 강원 영서 지방에 낮부터 간간이 비소식이 있어, 일부 지역에선 구름에 달이 가릴 수 있겠다.  

13, 14일 월출 시간.(한국천문연구원 제공) 2019.9.12/그린포스트코리아
13, 14일 월출 시간.(한국천문연구원 제공) 2019.9.12/그린포스트코리아

 

silentrock91@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