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플러스展, 국내외 차세대전지 선봬
에너지플러스展, 국내외 차세대전지 선봬
  • 안선용 기자
  • 승인 2019.09.04 10: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16~18일 코엑스서


[그린포스트코리아 안선용 기자]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는 ‘에너지 플러스 2019’ 전시회가 10월 16~18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4차산업의 핵심기술로 주목받는 이차전지, 전기·발전기자재, 스마트 그리드 등 새로운 기술과 제품이 공개된다.

올해로 5회째인 이번 전시회는 △한국전기사업대전 △한국발전산업전 △코리아스마트그리드엑스포 △인터배터리 등 4개 전시회를 통합한 것이다. 900여개 기업이 참여해 1500개 부스 규모로 개최되며, 3만여명의 국내외업계 관계자들이 참석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전시에는 LG화학, 삼성SDI, SK이노베이션 등 국내 배터리 기업 3사와 독일 배터리 기업 EVONIC, 미국 자동화 설비 Rockwell Automation 등 세계 각국 유수 기업이 참가하며, 최근 주목받는 차세대 전지를 비롯해 소재·부품, 장비, 애플리케이션 등 다양한 제품을 선보인다. 

asy@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