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장철 주부 취향저격' 김치플러스 비스포크 4도어
'김장철 주부 취향저격' 김치플러스 비스포크 4도어
  • 이재형 기자
  • 승인 2019.09.02 16: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리스탠딩' 타입의 대용량 프리미엄 모델
삼성전자 모델이 김치냉장고 신제품 ‘김치플러스 비스포크’ 4도어를 소개하고 있다.(삼성전자 제공) 2019.9.2/그린포스트코리아
삼성전자 모델이 김치냉장고 신제품 ‘김치플러스 비스포크’ 4도어를 소개하고 있다.(삼성전자 제공) 2019.9.2/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이재형 기자] 삼성전자가 3일 '비스포크(BESPOKE)' 디자인을 적용한 '김치플러스 비스포크' 4도어 냉장고를 새롭게 출시한다.

김치플러스 비스포크는 고객 맞춤형 가전 모델이다. 도어 패널의 소재와 색상을 소비자 기호에 맞게 선택할 수 있어 다양한 취향과 주거 공간에 어울리게 연출할 수 있다.

'김치플러스 비스포크' 4도어 모델은 김장철을 앞두고 삼성전자가 3도어와 1도어에 이어 추가한 대용량 프리미엄 모델이다. 3도어와 1도어는 '키친핏'으로 주방 가구에 맞게 빌트인처럼 설치하는 장점이 있다면 4도어는 '프리스탠딩' 타입이다. 최대 584L의 대용량을 수용할 수 있다. 

김치플러스 비스포크 4도어는 성능도 한층 개선됐다. 설정 온도에서 편차가 ±0.3도 이상 나지 않도록 유지하는 '초정온 맞춤보관' 기능을 김치모드뿐만 아니라 냉장·냉동, 육류·생선 등 다양한 모드로도 확대했다.

이 밖에 △맨 위칸에 중간벽 없앤 '와이드 상칸' △문 안쪽의 '빅도어 가드' △커버·천장·선반·서랍 등 4면에 적용한 '메탈쿨링' 등 차별화된 기능들을 그대로 적용했다. 패널 색상은 7가지 색상으로 다채롭게 조합할 수 있게 했다. 

김치플러스 비스포크 4도어의 출고가는 280만~600만원이다.

송명주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비스포크 냉장고 라인업에 김치플러스 4도어 모델까지 추가돼 소비자 선택의 폭이 넓어 졌다”며 “'초정온 맞춤보관' 기술 확대로 김치보관뿐만 아니라 여러가지 식재료까지 더욱 신선하게 보관하고자 하는 소비자들을 위한 최적의 제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silentrock91@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