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에 차세대 수소융합기술연구소 2024년 건립
울산에 차세대 수소융합기술연구소 2024년 건립
  • 양승현 편집위원
  • 승인 2019.08.30 17:0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소전기차 충전소 건립 위한 복합수소 충전 테스트베드도 구축
울산과학기술원에 차세대 수소융합기술연구소 설치 [울산시 제공]
울산과학기술원에 차세대 수소융합기술연구소 설치 [울산시 제공]

[그린포스트코리아 양승현 편집위원] 국내 최초 수소 전문연구기관인 차세대 수소융합기술연구소가 2024년 울산에 들어선다.

울산시는 360억원을 들여 울주군 언양읍 울산과학기술원(UNIST)에 지하 1층, 지상 5층, 연면적 5700㎡ 규모의 차세대 수소융합기술연구소를 2020년 착공, 2024년까지 건립한다고 30일 밝혔다.

연구소에는 청정 수소 생산·활용, 수소 기반 차세대 산업기술 관련 장비 및 시설, 미래 수소 기술 전시관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연구소는 수소 관련 원천기술 연구개발 실증 및 보급 사업, 산학 협력과 기술 사업화 거점, 수소 전문인력 양성 사업 등의 역할도 맡게 된다.

울산시는 울산과학기술원 인근 국도에는 태양광으로 생산된 수소를 충전소에 직접 공급하는 시스템을 설치하는 한편 수소전기차 충전소를 건립하는 복합수소 충전 테스트베드를 구축할 방침이다.

정무영 울산과학기술원 총장은 "차세대 수소융합연구소 개소를 계기로 울산시와 지역 산·학·연 등 수소산업 기관들과 협력해 세계 최고 수소도시 구현에 적극적으로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송철호 울산시장은 "차세대 수소융합기술연구소를 건립해 정부의 2030년 수소 산유국 도약 목표를 선도할 수 있도록 행정·재정 지원을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yangsangsa@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