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에브리데이 국민가격’ 2탄…20만원대 의류건조기 
이마트, ‘에브리데이 국민가격’ 2탄…20만원대 의류건조기 
  • 김형수 기자
  • 승인 2019.08.28 16:0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마트는 에브리데이 국민가격 2탄의 대표 상품 가운데 하나로 일렉트로맨 의류건조기를 내놨다. (이마트 제공) 2019.8.28/그린포스트코리아
이마트는 에브리데이 국민가격 2탄의 대표 상품 가운데 하나로 일렉트로맨 의류건조기를 내놨다. (이마트 제공) 2019.8.28/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김형수 기자] 이마트는 29일 생활필수품과 가전제품을 강화한 ‘애브리데이 국민가격’ 상품을 추가로 선보인다고 밝혔다. 대표상품은 물티슈, 치약, 칫솔 등 생활필수품과 의류건조기를 비롯한 가전제품이다.

이마트는 이번에 40여개의 상품을 선보이며 에브리데이 국민가격 상품을 총 70여개로 확대했다. 이마트는 에브리데이 국민가격 상품을 올해 200여개로 상품을 늘리는 한편, 향후 500개 수준의 초저가 상품을 운영하며 상품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에브리데이 국민가격’은 유통구조를 혁신해 상시적 초저가 구조를 확립하는 이마트의 초격차 전략이다. 압도적 대량 매입, 프로세스 최적화, 핵심가치 집중, 업태간 통합매입 등을 통해 초저가 상품들을 내놓고 있다.

이번에 선보이는 에브리데이 국민가격 물티슈는 100매에 700원으로 유사상품 대비 30% 가량 저렴하다. 또 1인가구 혹은 아이가 있어 빨래를 자주해야 하는 틈새시장을 타깃으로 3㎏ 소용량 일렉트로맨 의류건조기를 에브리데이 국민가격으로 20만원대에 출시한다. 다음달 초에는 일렉트로맨 의류건조기 10㎏을 추가로 출시할 계획이다. 사용 빈도가 낮은 부가기능을 제거하고, 다이얼 방식으로 적용하는 등 건조기 본연의 기능에만 집중해 상품 가격을 낮췄다.

기존 브랜드 TV보다 약 40% 저렴한 일렉트로맨TV도 판매한다. 32형(80㎝) HD는 17만9000원, 43형(107㎝) Full HD는 27만9000원, 49형(123㎝) Ultra HD는 37만9000원이다. 화면 해상도를 TV 크기 별로 차등 적용해 TV 핵심가치인 영상 시청에 집중하는 대신 Wifi, 블루투스, 스마트 기능 등을 제외해 가격을 낮췄다.

이갑수 이마트 사장은 “에브리데이 국민가격 1차 상품의 성공을 통해 국내 소비자가 지닌 초저가 상품에 대한 니즈를 확인할 수 있었다”며 “이마트 역량을 총동원해 소비자가 체감할 수 있는 핵심 상품을 초저가로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alias@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