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환경공단, 초등학생 대상 ‘해양환경 융합교육’ 개설
해양환경공단, 초등학생 대상 ‘해양환경 융합교육’ 개설
  • 이주선 기자
  • 승인 2019.08.28 13:3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30일 이틀간 부산 영도 해양환경교육원에서 열려
해양환경교육원은 초등학교 5,6학년생을 대상으로 29~30일 이틀간 해양환경 STEAM 교육을 진행한다. (사진 해양환경공단)
해양환경교육원은 초등학교 5,6학년생을 대상으로 29~30일 이틀간 해양환경 STEAM 교육을 진행한다. (사진 해양환경공단)

해양환경공단(KOEM) 산하 해양환경교육원은 29~30일 이틀간 부산 영도구 해양환경교육원에서 초등학교 5·6학년을 대상으로 ‘해양환경 STEAM교육’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STEAM(Science, Technology, Engineering, Arts & Mathematics) 교육은 과학, 기술, 인문·예술, 수학 등을 이용해 학생 스스로 문제해결 능력을 키우는 교육 방식으로 한국형 창의융합 인재 육성을 목적으로 한다.

이번 교육은 지구온난화와 해양오염사고 등을 주제로 산호초의 변화과정 관찰 및 해양산성화가 바다생태계에 미치는 영향을 살펴보고, 가상의 해양오염 상황을 설정해 어린이 스스로 해결방안을 찾는 방식으로 진행한다.

조찬연 교육원장은 “해양환경에 특화된 STEAM교육 프로그램을 제공, 4차 산업혁명을 대비한 창의·융합형 인재양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leesun@greenpost.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