꿀벌 사냥 피해 확대 '등검은말벌'의 천적?... '은무늬줄명나방'
꿀벌 사냥 피해 확대 '등검은말벌'의 천적?... '은무늬줄명나방'
  • 양승현 편집위원
  • 승인 2019.08.27 16:3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첫 확인…국립수목원·경북대 공동연구
등검은말벌(왼쪽)과 은무늬줄명나방 [국립수목원 제공]
등검은말벌(왼쪽)과 은무늬줄명나방 [국립수목원 제공]

[그린포스트코리아 양승현 편집위원] 꿀벌을 사냥, 양봉에 피해를 줄 뿐 아니라 생태계를 교란하고 있는 침입외래종 '등검은말벌'의 천적이 처음으로 확인돼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산림청 국립수목원은 경북대 연구팀과 공동 조사를 벌여 '은무늬줄명나방'이 등검은말벌의 천적인 것을 확인했다고 27일 밝혔다.

은무늬줄명나방이 등검은말벌의 벌집을 갉아먹고 유충과 번데기를 공격한다는 것.

중국 남부 저장성 일대가 원산지인 등검은말벌은 국내에서는 2003년 부산에서 처음 발견됐다.

이후 전국으로 확산하자 환경부는 지난달 26일 등검은말벌을 생태계교란 생물로 지정하기도 했다.

 

yangsangsa@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