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는 그린포스트] 늦더위 기승...제주는 비 소식
[날씨는 그린포스트] 늦더위 기승...제주는 비 소식
  • 이주선 기자
  • 승인 2019.08.26 06:4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은 전국이 흐리고, 남해안과 제주는 밤부터 비 소식이 있다.(사진 이재형 기자)
26일은 전국이 흐리고 남해안과 제주는 밤부터 비 소식이 있다. (사진 이재형 기자)

[그린포스트코리아 이주선 기자] 26일은 전국이 가끔 구름 많고, 남해안과 제주도는 흐리고 밤부터 비가 오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전국이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흐리고, 제주 남쪽 해상에 위치한 기압골의 영향으로 전남 남해안과 제주는 돌풍과 천둥, 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mm 이상의 강한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26일 낮 기온은 26~32도(어제 25~31도, 평년 26~30도)로 어제와 비슷해 늦더위가 기승을 부릴 것으로 예상된다.

주요 지역의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영상 21도 △춘천 영상 20도 △강릉 영상 20도 △대전 영상 19도 △청주 영상 20도 △대구 영상 21도 △광주 영상 21도 △전주 영상 19도 △부산 영상 22도 △제주 영상 23도 등이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영상 31도 △춘천 영상 30도 △강릉 영상 29도 △대전 영상 31도 △청주 영상 31도 △대구 영상 31도 △광주 영상 31도 △전주 영상 31도 △부산 영상 29도 △제주 영상 28도 등이다.

전국 미세먼지 농도는 경남과 부산 등은 37㎍/m³ 미만의 ‘보통’, 그밖에 지방은 30㎍/m³ 이하의 ‘좋음’ 수준을 유지하겠다.

leesun@greenpost.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