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는 그린포스트] 14일 낮부터 전국에 비...동해안 호우 주의
[날씨는 그린포스트] 14일 낮부터 전국에 비...동해안 호우 주의
  • 이재형 기자
  • 승인 2019.08.13 18: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밤부터 강원 영동과 경북 동해안 일대에 강한 비가 쏟아진다.(최진모 기자)
14일 밤부터 강원 영동과 경북 동해안 일대에 강한 비가 쏟아진다.(최진모 기자)

[그린포스트코리아 이재형 기자] 14일은 낮부터 구름이 많고, 태풍의 영향으로 일부 지역에는 다음날까지 250mm 이상의 강한 비가 예상된다.

기상청은 13일 "내일은 전국이 맑다가 낮부터 대체로 구름이 많아 흐리겠다. 중부 내륙과 전라 지역에는 소나기, 강원 영동과 경북 동해안에는 제10호 태풍 '크로사(KROSA)'의 영향으로 비가 오겠다"라고 예보했다.

특히 강원영동과 경북북부동해안 일대에는 시간당 20~50mm의 강우로, 산사태나 축대붕괴 등 피해가 우려된다.

14일, 태풍의 영향을 받는 동해안 일대를 제외하고 낮기온 33도 이상의 무더운 날씨가 이어진다. 전국적으로 아침에는 25~27도, 낮에는 31~35도의 분포를 보이겠다. 

주요 지역의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영상 26도 △춘천 영상 25도 △강릉 영상 25도 △대전 영상 26도 △청주 영상 26도 △대구 영상 26도 △광주 영상 26도 △전주 영상 26도 △부산 영상 27도 △제주 영상 26도 등이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영상 35도 △춘천 영상 35도 △강릉 영상 30도 △대전 영상 35도 △청주 영상 35도 △대구 영상 34도 △광주 영상 34도 △전주 영상 35도 △부산 영상 32도 △제주 영상 31도 등이다.   

대기질은 매우 쾌적할 전망이다. 이날 전국적으로 대기 중 미세먼지 농도가 30㎍/m³ 미만의 '좋음' 상태를 보이겠다.

silentrock91@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