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는 그린포스트] 한반도 전역에 폭염특보...온열질환 '주의'
[날씨는 그린포스트] 한반도 전역에 폭염특보...온열질환 '주의'
  • 이재형 기자
  • 승인 2019.08.02 07: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일도 무덥고 꿉꿉해 야외활동 시 지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이재형 기자)
2일도 무덥고 꿉꿉해 야외활동 시 지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이재형 기자)

[그린포스트코리아 이재형 기자] 2일 전국 하늘에 구름이 끼고 낮 기온이 33도 이상 오르는 등 꿉꿉한 날씨에 불쾌지수 높은 하루가 예상된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북태평양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에 구름 많고 경기 동부와 강원 영서 지방에 낮동안 대기불안정으로 인해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이날 기온은 전국에 폭염특보가 발효되는 등 이주 내내 이어진 무더위가 절정에 이르겠다. 한반도 전역이 덥고 습윤한 가운데 저녁부터 열대야 현상도 이어진다. 아침 기온은 25~28도, 낮 기온은 32~36도의 분포를 보이겠다. 

이날 오전 10시를 기해 충청, 남부 등지에 폭염경보가 추가 발효되면서 폭염경보 지역은 세종, 충북(단양, 괴산, 증평 등), 충남(부여, 금산, 논산 등), 경북(문경, 예천), 경남(진주, 사천, 하동 등), 전북(전주, 정읍, 익산 등), 전남(광양, 장흥, 화순 등), 부산, 대전, 대구, 광주, 동해안 등으로 늘어난다.  

주요지역의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영상 25도 △춘천 영상 25도 △강릉 영상 28도 △대전 영상 25도 △청주 영상 26도 △대구 영상 26도 △광주 영상 25도 △전주 영상 25도 △부산 영상 25도 △제주 영상 26도 등이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영상 33도 △춘천 영상 34도 △강릉 영상 33도 △대전 영상 35도 △청주 영상 35도 △대구 영상 35도 △광주 영상 35도 △전주 영상 34도 △부산 영상 32도 △제주 영상 32도 등이다.     

이날 대기질은 종일 맑아 전국이 대체로 미세먼지 30㎍/m³ 이하의 ‘좋음’ 상태를 보이겠다.  

silentrock91@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