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허가 앞둔 캐롯손해보험, 추가 인력 30명 채용
본허가 앞둔 캐롯손해보험, 추가 인력 30명 채용
  • 양승현 편집위원
  • 승인 2019.07.24 15: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마케팅, 제휴마케팅, IT, 자동차보험, 일반보험, 경영지원 등 6개 분야

[그린포스트코리아 양승현 편집위원] 국내 최초의 인터넷 손해보험사인 캐롯손해보험이 본 허가를 앞두고 직원 채용에 나선다.

캐롯손보는 디지털마케팅, 제휴마케팅, IT, 자동차보험, 일반보험, 경영지원 등 6개 분야에서 경력직 직원 30명을 채용한다고 24일 밝혔다.

현재 40여명의 인력이 영업을 준비 중인 캐롯손보는 연말까지 100여명의 인력을 확보할 예정이다.

이달 말 본허가를 신청해 금융당국의 실사와 심사를 거쳐 금융위원회의 승인을 받으면 6개월 이내에 손해보험 영업을 할 수 있는 자격을 얻게 된다.

캐롯손보는 인터넷 전문 손보사로서 신기술을 접목한 새로운 개념의 보험상품과 서비스를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캐롯손보는 한화손해보험, SK텔레콤, 현대자동차, 알토스벤쳐스 등이 합작 설립한 인터넷 전업 손보사다.

yangsangsa@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