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기아차 소형SUV 셀토스에 타이어 단독 공급
금호타이어, 기아차 소형SUV 셀토스에 타이어 단독 공급
  • 양승현 편집위원
  • 승인 2019.07.11 16:4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승차감과 정숙성 강화...지난해 나온 신제품
tjf
솔루스 TA91 마제스티9[금호타이어 제공]

 

 

[그린포스트코리아 양승현 편집위원] 금호타이어가 기아자동차의 하이클래스 신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셀토스에 타이어를 단독 공급한다.

금호타이어는 간판 프리미엄 타이어인 솔루스 TA31 16, 17인치와 솔루스 TA91 마제스티9 18인치 제품이 셀토스에 장착된다고 11일 밝혔다.

솔루스 TA31은 저소음과 동급대비 마모성능, 주행성능을 강화한 제품으로, 14∼18인치까지 다양한 규격이 강점으로 꼽힌다.

솔루스 TA91 마제스티9는 지난해 나온 신제품으로, 승차감과 정숙성을 강화시킨 고성능 프리미엄 제품이라고 회사측은 전했다.

소형 SUV인 셀토스는 지난달 인도에서 처음 공개됐고 오는 18일 국내에서 출시된다.

국내에서 사전 계약 8일만에 3000대가 돌파하는 등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yangsangsa@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