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SDI 창립 49주년…"미래를 위한 혁신 준비 나서야"
삼성SDI 창립 49주년…"미래를 위한 혁신 준비 나서야"
  • 양승현 편집위원
  • 승인 2019.07.01 16:3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달간 창립기념 '자원봉사 大축제 캠페인' 진행
TJFAUID
삼성SDI 전영현 사장(가운데)이 직원들과 함께 창립 49주년 기념 케이크를 자르고 있다. [회사측 제공]

[그린포스트코리아 양승현 편집위원] 삼성SDI가 1일 창립 49주년을 맞아 '혁신적인 문화 정착, 지속적인 성장 구현'을 다짐했다.

경기도 기흥사업장에서 임직원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창립기념식에서 전영현 사장은 기념사를 통해 "미래시장 선점을 위한 기술전쟁이 치열하게 전개되는 상황에서 혁신적인 문화가 자리 잡아야 지속적인 성장을 할 수 있다"면서 "우리의 혁신 DNA를 바탕으로 더 큰 성장을 위한 혁신을 담대하게 준비하자"고 당부했다.

전 사장은 특히 창의적이고 유연한 사고를 할 수 있는 혁신문화 정착, '퍼스트 무버'가 되기 위한 차별화된 초격차 기술 확보를 실천 과제로 제안했다.

이날 기념식은 배터리 분야의 연구개발(R&D) 강화를 위해 신축된 'E3'동 준공식과 함께 진행됐다.

지난해부터 천안, 울산, 기흥 사업장에서 진행한 인프라 개선 작업의 일환으로 건설된 E3동은 삼성SDI의 대표 이미지인 'Eco(에코)'와 주력사업인 'Energy'(에너지)의 영문 이니셜을 따서 명명됐다.

한편, 삼성SDI는 창립 49주년을 앞두고 지난달 3일부터 약 한달간 국내 6개 사업장 1만여명의 임직원이 자원봉사대축제 캠페인에 참여했다고 전했다.

'위 드림(WE Dream) 함께 가요 미래로'라는 슬로건을 내건 '드림워킹' 모금 활동을 비롯해 물품 제작 기부활동인 '핸즈온 릴레이', 일회용품 사용 줄이기를 위한 '마이 텀블러 캠페인' 등이 이어졌다고 회사측은 덧붙였다..

yangsangsa@greenpost.kr

Tag
#E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