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원리조트로 환경사랑 사진 보러 오세요"
"하이원리조트로 환경사랑 사진 보러 오세요"
  • 조혜빈 인턴기자
  • 승인 2019.06.26 17: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7회 '환경사랑사진제' 작품전시회...6월25일~7월28일 하이원그랜드호텔 특별전시실
'금강의 신록' 등 수상작 포함 21점의 수준높은 사진작품 만날 기회
제7회 환경사랑사진제 작품전시회가 26일부터 한달간의 일정으로 강원랜드 하이원그랜드호텔 특별전시실에서 열린다. 그린포스트코리아.
제7회 환경사랑사진제 작품전시회가 26일부터 한달간의 일정으로 강원랜드 하이원그랜드호텔 특별전시실에서 열린다. 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조혜빈 인턴기자] 그린포스트코리아가 주최하고 환경부와 강원랜드가 후원하는 ‘제7회 환경사랑사진제’의 수상작품 전시회가 26일부터 강원랜드 하이원그랜드호텔 3층 특별전시실에서 한 달 간의 일정으로 막이 올랐다.

이번 전시회에는 대상(환경부장관상) 수상작인 ‘금강의 신록’(작가 이창종)과 금상(강원랜드 대표이사상) 수상작 ‘숲속 자연음악회’(작가 김강녹) 등 6점의 수상작을 비롯해 모두 21점의 작품이 전시된다.

제7회 환경사랑사진제 대상(환경부장관상) 수상작 '금강의 신록'(작가 이창종). 그린포스트코리아.
제7회 환경사랑사진제 대상(환경부장관상) 수상작 '금강의 신록'(작가 이창종). 그린포스트코리아.
제7회 환경사랑사진제 금상(강원랜드 대표이사상) 수상작 '숲속의 자연음악회'(작가 김강녹). 그린포스트코리아.
제7회 환경사랑사진제 금상(강원랜드 대표이사상) 수상작 '숲속의 자연음악회'(작가 김강녹). 그린포스트코리아.

올해 환경사랑사진제는 ‘자연의 순수함을 담다’라는 주제로 지난 4~5월 작품을 공모했으며, 모두 1천여점의 수준 높은 작품이 출품돼 솜씨를 겨뤘다. 

환경을 사랑하는 사진작가들의 작품경연 무대인 환경사랑사진제는 해를 거듭할수록 출품작들의 수준이 올라가 명실공히 한국을 대표하는 환경사진제로 주목을 받고 있다. 

최종심사를 맡은 석동률 위원(전 한국사진기자협회 회장)은 “자연을 주제로 한 다른 사진제에서라면 충분히 수상했을 작품들이 적지 않을 정도로 우열을 가리기 어려웠다”면서 “다음달 28일까지 전시가 계속되는만큼 강원도 청정휴가지에서 환경사진을 감상하며 여름휴가를 보내는 것도 의미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news@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