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 짱구맛 라면·사또밥맛 오징어…삼양 콜라보 시리즈 출시
CU, 짱구맛 라면·사또밥맛 오징어…삼양 콜라보 시리즈 출시
  • 김형수 기자
  • 승인 2019.06.24 10:3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U가 삼양과 손잡고 추억의 과자를 재해석한 상품을 연이어 내놓고 있다.
CU가 삼양과 손잡고 추억의 과자를 재해석한 상품을 연이어 내놓고 있다. (CU 제공) 2019.6.24/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김형수 기자] CU는 삼양과 손잡고 삼양의 장수 과자인 별뽀빠이, 사또밥, 짱구를 재해석한 콜라보 상품들을 오는 27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최근 ‘아재미(아저씨는 뜻하는 아재와 한자 미(美)를 조합한 신조어)’, ‘뉴트로’라는 단어가 생길 만큼 7080세대 감성이 재미있고 신선하다고 생각하는 젊은층이 늘어난 데 맞춰 카테고리를 뛰어넘는 이색 콜라보 상품들을 기획했다.

별뽀빠이는 ‘뽀빠이 간장 떡볶이(3000원)’로 재탄생한다. 별뽀빠이는 올해 48주년을 맞는 삼양의 최장수 과자다. ‘뽀빠이 간장 떡볶이’는 별뽀빠이 과자의 짭조름한 감칠맛과 특유의 짜장색을 모티브로 매콤하면서도 짭짤한 간장소스와 쫀득한 식감이 뛰어난 쌀 떡볶이떡으로 구성됐다. 상품 패키지에는 별뽀빠이 출시 초기의 디자인과 색을 그대로 입혀 레트로 감성을 더했다.

1986년생인 사또밥은 오징어와 만났다. ‘사또밥 오징어(4500원)’는 달콤고소한 과자 사또밥과 대표적인 마른안주인 오징어의 이색적인 조합이 돋보이는 상품이다. 쫀득한 진미채와 사또밥 특유의 고소한 옥수수버터맛 소스가 만나 술 안주로 안성맞춤이다.

CU가 이색 상품들을 선보이는 이유는 새롭고 신선한 아이템으로 소비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기존 제품들과의 시너지 효과를 내기 위해서다. 앞서 CU가 단독으로 출시한 ‘짱구 허니볶음컵(1500원)’은 기존 컵라면에서 찾아볼 수 없는 달콤한 맛의 컵라면으로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서 큰 화제가 되고 있다. 

함께 출시한 ‘뽀빠이 야끼소바컵(1,500원)’ 역시 오리지널 별뽀빠이 캐릭터가 그려진 디자인뿐만 아니라 일본식 간장볶음면인 야끼소바의 맛을 잘 살렸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정현 CU 가정식품팀 MD는 “장수 과자들과의 콜라보를 통해 CU만의 차별화된 재미와 신선함을 고객들에게 전달하고자 이번 상품들을 기획하게 됐다”며 “최근 상품을 선택할 때 맛은 물론 재미까지 추구하는 소비자가 늘어나는 데 발맞춰 고객들의 감성까지 만족시킬 수 있는 상품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alias@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