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베이션, 환경부와 함께 '친환경 아이디어' 창업 지원
SK이노베이션, 환경부와 함께 '친환경 아이디어' 창업 지원
  • 송철호 기자
  • 승인 2019.06.21 18: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린포스트코리아 송철호 기자] SK이노베이션은 환경문제의 지속적·혁신적 해결을 위해 환경부와 공동으로 ‘환경분야 사회적기업 창업 아이디어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최태원 회장이 그룹경영의 핵심으로 내세운 사회적가치를 계열사 차원에서 구체화한 사례여서 주목된다.

공모전의 주제는 환경보호와 관련한 사회적가치 창출, 폐플라스틱·폐윤활유 재활용, 지구온난화 방지, 해양쓰레기·미세먼지 해결 등과 관련한 기술·사업 아이디어다. 

SK이노베이션 임수길 홍보실장은 “환경문제 해결을 위한 아이디어 또는 특허를 갖고 있으나 자금력이나 경험부족 등으로 인해 사업화에 나서지 못했다면 적극적으로 도전할 만 하다”고 말했다. 

지원대상은 예비창업자 또는 법인설립 2년이 되지 않은 기업 등이며, 공모전 주관기관인 사단법인 ‘신나는조합’의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해 다음달 12일까지 지원하면 된다.

서류-면접 심사를 통해 최종 선정된 5개 팀에는 대상(1개 팀) 1000만원, 최우수상(1개 팀) 500만원, 우수상(3개 팀) 100만원 등 모두 1800만원의 창업격려금을 지원한다.

특히 SK이노베이션은 이들 가운데 집중 육성대상으로 선정된 3개 팀에 대해서는 기업당 최대 3억원의 초기 성장지원금과 분야별 멘토링 등으로 사업화를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song@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