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차 노조, 파업 철회…임단협 재협상 재개
르노삼성차 노조, 파업 철회…임단협 재협상 재개
  • 양승현 편집위원
  • 승인 2019.06.12 16: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회사도 부분직장폐쇄 철회…13일부터 2교대 정상근무로 전환
르노삼성차 부산공장 전경(본사 DB)
르노삼성차 부산공장 전경(본사 DB)

[그린포스트코리아 양승현 편집위원] 임금 및 단체협약 협상 난항으로 지난 5일 오후부터 전면파업에 들어갔던 르노삼성차 노조가 파업 선언 8일만인 12일 오후 3시 30분 파업을 철회했다.

르노삼성차 회사 측도 노조의 파업 철회에 따라 이날 시작한 부분직장폐쇄 조치를 풀고 13일부터 주·야간 2교대로 정상 운영한다고 밝혔다.

노사는 임단협 재협상을 위한 협상을 이날 오후 6시부터 재개할 것으로 알려졌다.

yangsangsa@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