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북방 농식품 수출시장 전략 마련 본격 착수
신북방 농식품 수출시장 전략 마련 본격 착수
  • 서창완 기자
  • 승인 2019.06.10 06: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식품부, 신북방 농식품 수출전략 포럼 2차 회의 개최
신북방 농식품 수출전략 포럼 위원. (농식품부 제공)
신북방 농식품 수출전략 포럼 위원. (농식품부 제공)

[그린포스트코리아 서창완 기자] 농림축산식품부는 오는 11일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신북방 시장의 이해 및 수출물류 활용방안’을 주제로 ‘신북방 농식품 수출전략 포럼’ 제2차 회의를 개최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포럼은 지난 2017년부터 ‘신남방’ 국가를 대상으로 한 민·관합동 수출확대 정책의 성공 경험을 살려 진출 시장을 확대하기 목적으로 조직됐다. 농식품부·북방경제협력위원회 등 정부와 학계·연구기관·수출업계 등 전문가 14명으로 구성됐다.

지난달 23일 열린 발족식에서는 정부의 신북방 농식품 수출확대 전략을 공유하고, 포럼의 운영방향 및 논의과제를 선정했다.

이번 회의에서는 신북방 시장의 이해 및 수출물류 활용방안을 주제로 독립국가연합(CIS)의 정치·경제 및 시장의 이해, 신북방 지역의 물류시스템에 대한 이해를 확대할 수 있는 발제와 토론이 계획돼 있다.

3차 포럼은 오는 25일 수출업체 간담회 형태로 부산에서 열린다. 포럼위원 외에도 부산·경남지역 20여개 수출업체 관계자가 참여할 예정이다.

다음 달 23일 마지막으로 열리는 4차 포럼에서는 러시아 농식품 시장의 역학관계와 경쟁기업을 분석한다. 중앙아시아 시장에 대한 이해를 확대하는데 중점을 두고 있다.

김덕호 농식품부 식품산업정책관은 발족식에서 “이번 포럼은 수출업체와 각계 전문가의 노하우를 공유해 농식품 수출 확대 전략을 모색하고자 출범했다”며 “현장 농업인과 수출업체가 신북방 정책의 최대 수혜자가 될 수 있도록 정책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seotive@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