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탄소생활’ 주제로 ‘UCC 공모전’ 개최
‘저탄소생활’ 주제로 ‘UCC 공모전’ 개최
  • 송철호 기자
  • 승인 2019.06.04 13: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부, 7월 31일까지 공모전…대상에 상금 150만원·환경부 장관상 수여
저탄소생활 손수제작물(UCC) 공모전 포스터(사진 환경부 제공)
저탄소생활 손수제작물(UCC) 공모전 포스터(사진 환경부 제공)

[그린포스트코리아 송철호 기자] 환경부는 정부혁신 과제인 ‘참여를 통한 사회문제 해결’을 위해 전 국민을 대상으로 ‘저탄소생활 손수제작물(UCC) 공모전’을 5일부터 오는 7월 31일까지 개최한다.

이번 공모전은 ‘기후변화 에스오에스(SOS) 홍보활동(캠페인)’의 하나로 일상, 여행, 소비, 명절에 실천할 수 있는 저탄소생활을 주제로 한다. 

참여 방식은 기후변화 홍보대사 가수 노라조가 저탄소생활을 주제로 부른 ‘에코슈퍼맨’ 주제가의 가사와 음원을 이용해 1분 25초 내외의 동영상 등 손수제작물을 만들어 응모하면 된다.

접수 방법은 우선 기후변화홍보포털 홈페이지 홍보자료실에서 ‘에코슈퍼맨’의 음원을 내려 받아야 한다. 이어 손수제작물을 제작한 후 개인 계정의 유튜브에 올리고 참가신청 홈페이지에 알리면 된다.   

제출된 작품은 주제 적합성, 완결성, 독창성 등을 기준으로 전문가의 심사를 거쳐 최종 선정되며 대상(1점)에게는 상금 150만원과 환경부 장관상이 수여된다.

초·중·고(1점), 대학생(1점), 일반인(1점) 부문에서도 상금 50만원과 환경부 장관상이 각각 수여되며 입선작(20점)에는 소정의 친환경기념품이 제공된다. 수상작 발표와 시상은 오는 8월 중순에 실시되며, 수상작에 대해서는 개별적으로 통보된다.

최종 선정된 손수제작물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케이티엑스(KTX), 지하철, 대형할인점 등에서 저탄소생활 실천을 이끄는 홍보 활동에 사용될 예정이다.

오흔진 환경부 신기후체제팀장은 “이번 공모전은 보다 많은 사람들이 기후변화의 심각성을 알고 온실가스를 줄이는 저탄소생활에 관심을 가지도록 하기 위해 기획했다”며 “기후변화 홍보대사 노라조의 ‘에코슈퍼맨’ 주제가에 국민들의 생각이 더해져 더욱 참신하고 재미있는 작품이 만들어지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에코슈퍼맨’은 “타봐요 대중교통을, 써봐요 에코텀블러” 등의 간단한 가사와 쉽게 따라 부를 수 있는 가락이 반복되면서 저탄소생활 실천을 강조하고 있다.

song@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