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내외 공기질 한눈에"...삼성전자, 스마트싱스 에어 출시
"실내외 공기질 한눈에"...삼성전자, 스마트싱스 에어 출시
  • 이재형 기자
  • 승인 2019.05.14 18: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앱-에어-공기청정기 연동 홈 IoT
상황에 따라 공기 관리 방법 제공
삼성전자는 스마트싱스 에어·스마트싱스 앱·공기청정기를 연동해 IoT  (삼성전자 제공) 2019.05.14/그린포스트코리아
삼성전자의 스마트싱스 에어는 IoT 환경을 기반으로 통합 공기질 관리 서비스를 제공한다.(삼성전자 제공) 2019.05.14/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이재형 기자] 삼성전자는 실내 공기질 통합 관리서비스 ‘스마트싱스 에어(SmartThings Air)’를 새롭게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스마트싱스 에어는 스마트싱스 앱과 삼성 공기청정기를 연동해 실내외 공기질 정보를 제공한다. 사용자는 여러 방의 공기청정기 센서가 보낸 공기질 정보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또 상황별로 최적의 공기질 관리법을 추천해 준다. 주방에서 요리를 하는 것이 감지되면 스마트싱스 앱이 공기청정기 가동을 제안하는 등 실내 공기질을 위한 솔루션을 제공한다. 미세먼지·초미세먼지·생활가스 알림을 받을 수도 있다.

삼성전자는 조만간 영역을 넓혀 에어컨에도 스마트싱스 에어 서비스를 적용할 방침이다.

삼성전자는 스마트싱스 앱을 보강해 원격·음성 제어에 이어 ‘자동실행’ 기능을 도입했다. 사용자가 앱에 조건을 설정하고 만족할 때마다 공기청정기가 스스로 작동하도록 설정할 수 있다. 가령 로봇청소기가 청소를 끝내면 바로 공기청정기를 가동하는 식이다.

‘웰컴 케어(Welcome Care)’ 기능도 5월 중 선보인다. 이 기능은 스마트폰의 GPS를 응용해 사용자가 집과 가까워지면 공기청정기를 미리 작동하도록 원격 제어할 수 있다.

유미영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삼성전자만의 독보적인 공기청정 기술과 홈 IoT가 접목된 실내 공기질 통합 관리 서비스로 소비자들의 미세먼지에 대한 걱정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silentrock91@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