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칼텍스, 서울시내 직영주유소에 전기차 급속충전기 설치
GS칼텍스, 서울시내 직영주유소에 전기차 급속충전기 설치
  • 서창완기자
  • 승인 2019.05.09 17:5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구 초동주유소 등 7곳에 100kW급 급속충전기 8대 설치
이달 말부터 본격적인 상업운영 시작...전국으로 확대 계획
GS칼텍스 전기차 급속충전기 설치 주유소 지도[제공=GS칼텍스]
GS칼텍스 전기차 급속충전기 설치 주유소 지도[제공=GS칼텍스]

 

[그린포스트코리아 서창완 기자] GS칼텍스(대표 허세홍 사장)는 9일 서울 중구 초동주유소 등 서울 시내 직영주유소 7곳에 100kW급 전기차 급속충전기 8대를 설치하고 전기차 충전사업을 시작한다고 발표했다. 

회사측에 따르면 서울 도심 주유소에 100kW급 전기차 급속충전기가 설치되기는 처음이며, 15일부터 2주간 시범운영을 거친 뒤 28일부터 본격적으로 상업운영에 들어간다.

이번에 GS칼텍스 주유소에 설치된 급속충전기는 30분만에 50kW를 충전할 수 있어 기존 완속충전기(50kW이하)에 비해 충전속도가 2배 이상 빠르다고 회사측은 밝혔다. 50kW는 약 250km(서울-대구)를 주행할 수 있는 용량이다.

GS칼텍스는 상반기 중 수도권 및 주요 광역시 주유소를 중심으로 전기차 급속충전기를 추가로 설치하는 등 이 사업을 전국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지난해 말 기준 전기차 누적 보급 대수는 5만5천여대로 전년 대비 2배가 넘었으며, 올해 말 10만대를 넘길 것으로 업계는 보고 있다. 이처럼 전기차 보급은 급격하게 늘어나는 반면 충전기는 크게 부족한 상황이다. 현재 서울시에만 1만2천여 대가 넘는 전기차가 운행되지만 전기차 급속충전기는 390여대에 불과하다.

seotive@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