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2019년형 QLED TV 국내 전격 출시
삼성, 2019년형 QLED TV 국내 전격 출시
  • 홍민영 기자
  • 승인 2019.03.25 11: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 제공) 2019.03.25/그린포스트코리아
(삼성전자 제공) 2019.03.25/그린포스트코리아

[그린포스트코리아 홍민영 기자] 삼성전자가 2019년형 ‘QLED TV’를 본격 국내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되는 최신 QLED TV는 98·82·75·65형의 8K 제품 1개 시리즈(Q950R)와 82·75·65·55·49형의 4K 제품 4개 시리즈(Q90R·Q80R·Q70R·Q60R) 등 총 18개 모델로 구성됐다.

올해는 지난해보다 화면 사이즈와 스펙을 다양화하고 초대형 라인업인 75형과 82형을 강화했다.

우선 CES에서 혁신상을 수상한 인공지능 화질엔진 ‘퀀텀 프로세서 AI’를 4K 제품까지 확대 적용했다. 퀀텀 프로세서 AI는 수백만 개의 영상 데이터를 분석해 저해상도 영상도 8K, 4K로 변환해 주며 영화‧콘서트‧뉴스 등 각 장면별 특성에 따라 사운드를 최적화해 준다. 또 각 장면의 특징을 분석하는 ‘다이렉트 퀀텀’ 기술로 화면도 더욱 선명하게 표현한다.

아울러 8K 기준 최대 5000니트(nit) 밝기와 프리미엄 영상 표준 규격인 HDR10+ 기술로 조도가 높은 실내 또는 한낮에도 정확한 색감과 섬세한 명암비를 보여준다. 시청을 방해하는 빛 반사를 최소화하는 ‘눈부심 방지 기술’도 적용됐다.

주변기기와 전원 선을 통합한 ‘매직케이블’과 벽에 밀착시켜 설치하기 용이한 ‘밀착벽걸이’로 TV를 액자처럼 간편하게 설치할 수도 있다. 

그밖에도 애플 기기에 저장된 콘텐츠를 무선 재생할 수 있는 ‘에어플레이2’, 음성명령만으로 전원‧볼륨‧채널 등을 제어할 수 있는 ‘구글 어시스턴트’ 연동 기능, 음성 컨트롤 기능과 주요 애플리케이션의 핫 키(key)가 추가된 ‘원 리모컨’ 등도 포함됐다.  

가격은 QLED 8K Q950R 시리즈의 경우 82형 1590만원, 75형 1019만원, 65형 689만원이며 QLED 4K는 82형 1099만원, 75형 939만원, 65형 559만원이다.

다음 달 말까지 신제품을 구매하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5년 무상 A/S, 번인(Burn-in) 10년 무상보증, 최대 100만원  캐시백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hmy10@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