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의락 의원, 민주당 포항지진대책특별위원장 임명
홍의락 의원, 민주당 포항지진대책특별위원장 임명
  • 박소희 기자
  • 승인 2019.03.22 17:3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의락 더불어민주당 의원(의원실 제공)
홍의락 더불어민주당 의원(의원실 제공)

[그린포스트코리아 박소희 기자]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더불어민주당 간사인 홍의락 의원이 22일 당 포항지열발전소·지진대책특별위원장에 임명됐다. 

2017년 경북 포항에 규모 5.4의 지진이 일어난 것은 인근 지열발전소 때문이라는 지난 20일 정부 조사연구단 연구결과 발표 후 이뤄진 조치다.

홍 위원장은 “인재로 지진이 발생했다는 정부 조사연구단 발표를 토대로 그간 지열발전소 건립과정에서 어떤 문제가 있었는지 진상을 규명하겠다”며 “피해자를 위한 대책 마련에도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지열발전소는 주로 화산지대 같은 곳에 설치하는 등 입지조건이 중요한 발전소 형태”라며 “이명박정부 때 안전 문제를 사전에 철저히 검토하지 않은 채 무리하게 굴착해 이 같은 사고가 발생했다”고 강조했다. 

특위는 지열발전사업 결정 과정에 있어 지진 가능성의 사전 검토여부와 사업 결정 과정에서 문제되는 부분은 없었는지 검토할 예정이다. 또 산업통상자원부 등 관계부처와 시설 건설과 운용을 맡은 포스코 등도 살펴볼 계획이다. 


 

ya9ball@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