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란 유채꽃의 바다에 ‘풍덩’
노란 유채꽃의 바다에 ‘풍덩’
  • 채석원 기자
  • 승인 2019.03.14 10:5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린포스트코리아 채석원 기자] 강원 삼척시의 대표적인 축제인 ‘삼척맹방 유채꽃축제’가 ‘삼척맹방 유채꽃과 봄가득 희망가득’이라는 주제로 오는 29일부터 다음달 25일까지 28일간 열린다.

올해로 18회째를 맞는 ‘삼척맹방 유채꽃축제’는 매년 30만여 명의 관광객이 찾는 봄꽃 테마 축제다. 근덕면 상맹방리 일대 7㏊에 펼쳐진 유채꽃 물결과 에메랄드 빛 바다, 7호선 국도를 따라 늘어선 벚꽃이 어우러져 장관을 이루는 풍경을 감상할 수 있다. 향토 먹거리 장터, 농·특산물 판매장, 유채꽃 사진전, 아마추어 사진 컨테스트, 유채꽃과 함께 걷기대회, 유채꽃사생대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매직풍선 및 비눗방울 체험, 페이스페인팅, 딸기초코송이‧유채꽃 인절미‧쌀머핀 만들기 등 각종 체험 행사도 마련됐다.

 

 

 

jdtimes@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