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수제맥주 만드는 제품까지 내놓았다
LG전자, 수제맥주 만드는 제품까지 내놓았다
  • 채석원 기자
  • 승인 2019.03.10 19: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 라이팅 솔루션을 적용한 응원봉 판타스틱(fantastick)이 촘촘히 꽂혀 있는 벽을 뒤로 하고 LG 클로이 홈이 음악에 맞춰 춤추고 있다. (사진=LG전자 제공)
스마트 라이팅 솔루션을 적용한 응원봉 판타스틱(fantastick)이 촘촘히 꽂혀 있는 벽을 뒤로 하고 LG 클로이 홈이 음악에 맞춰 춤추고 있다. (사진=LG전자 제공)

[그린포스트코리아 채석원 기자] LG전자가 미국 텍사스주 오스틴시에서 지난 8일(현지시간) 개막한 세계 최대 규모 페스티벌인 사우스 바이 사우스웨스트(SXSW: South by Southwest)에 참가해 혁신 제품을 대거 선보였다.

LG전자는 이날부터 닷새간 단독 전시장인 ‘LG 인스퍼레이션 갤러리(LG Inspiration Gallery)’에서 다양한 콘셉트 제품들을 비롯해 CES 2019에서 공개해 극찬을 받은 세계 최초 롤러블 올레드 TV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R’, 수제맥주를 만들 수 있는 캡슐맥주제조기 ‘LG 홈브루’, 진화를 거듭하는 LG 클로이 안내로봇(LG CLOi GuideBot) 등을 전시했다.

LG전자가 이번에 처음 선보인 콘셉트 제품은 △인공지능을 기반으로 사용자와 교감하는 로봇 5종 △캡슐형 아이스크림 제조기 △스마트 라이팅 솔루션을 적용한 응원봉 △프로젝터를 활용해 사용자가 원하는 시간, 날씨, 일정 등 다양한 정보를 표시하는 벽시계 △쥬얼리 타입의 무선이어셋 등이다.

LG전자는 이날 단독 전시장에 글로벌 미디어와 테크 블로거 100여명을 초정해 토크 세션을 가졌다. 이 자리에 이철배 뉴비즈니스센터장, 조택일 컨버전스센터장, 김동수 LG테크놀로지벤처스 대표 등이 참석해 고객을 위한 혁신, 외부 업체와 협업하는 오픈 이노베이션 등에 대해 소개했다. 토크 세션에 이어 LG 홈브루 시연회를 진행해 참석자들이 LG 홈브루로 만든 최고급 수제맥주 5종을 마셔볼 수 있도록 했다.

LG전자는 SXSW에 참가한 유망 스타트업과 교류하며 새로운 투자기회와 협력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

LG전자 뉴비즈니스센터장 이철배 전무는 “고객의 더 나은 삶에 도움이 되는 혁신적인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jdtimes@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