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의 자녀 돌잔치에 직장동료를 초대해선 안 되는 이유
당신의 자녀 돌잔치에 직장동료를 초대해선 안 되는 이유
  • 채석원 기자
  • 승인 2019.03.07 09: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픽사베이
사진=픽사베이

[그린포스트코리아 채석원 기자] 직장인 10명 중 9명은 경조사 참석이 부담스럽다고 답했으며 한 달 평균 약 11만6000원 가량을 경조사비로 지출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벼룩시장구인구직이 직장인 2193명을 대상으로 경조사에 대해 설문 조사한 결과, 93.2%가 ‘경조사 참석이 부담스럽다고 느낀 적이 있다’고 답했다.

참석이 부담스럽다고 답한 응답자들은 그 이유로 ‘왕래가 없다가 갑자기 연락이 와서’(35.6%)를 1위로 꼽았다. 이어 ‘금전적으로 부담스러워서’(29.3%), ‘너무 멀거나 교통이 불편해서’(24%), ‘돌려받을 일이 없는데 지출만 하는 것 같아서’(6.5%), ‘참석 가능할지 확실하지 않아서’(4.7%) 순이었다.

이처럼 경조사에 참석하기 부담스럽지만 직장인 5명 중 4명(78.2%)은 참석하거나 경조사비라도 낸다고 답했다.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과반수 이상인 54.5%가 ‘친구, 지인을 통해 경조사비만 낸다’고 답했으며 23.7%는 ‘어쨌든 초대를 받았으니 참석한다’고 답했다. ‘그냥 넘긴다’는 답변은 21.8%였다.

경조사에 참석하는 이유 1위는 ‘관계를 위해 참석한다’(42.7%)가 차지했다. ‘축하 위로의 마음으로 참석한다’(38.6%)가 뒤를 이었다. 경조사비를 보험으로 간주하고 ‘돌려받을 때를 생각하며 참석한다’(18.7%)는 의견도 있어 눈길을 끌었다.

경조사 참석 기준으로는 ‘친밀도’가 64.2%로 가장 많았고 ‘사회생활’(23.5%)과 ‘내 경조사 참석 여부’(12.3%) 순서로 응답했다.

그렇다면 직장인들은 한 달 평균 경조사비로 얼마를 지출하고 있을까? 조사 결과 직장인들은 한 달 평균 약 11만6000원을 경조사비로 지출하고 있었다.

한 달 경조사비 지출액은 연령이 높아질수록 더 많이 지출하고 있었다. 20대의 경우 월 8만9000원, 30대의 경우 월 11만6000원, 40대는 12만4000원, 50대는 가장 많은 16만1000을 지출해 50대 이상이 20대에 비해 월 2배 정도 더 많은 경조사비를 지출하고 있었다.

만만치 않은 경조사 액수에도 불구하고 응답자의 81.2%는 ‘경조사 비용을 따로 저축하지 않는다’고 했다. ‘저축한다’고 답한 응답자는 18.8%에 머물렀다.

경조사비 액수를 정하는 기준 역시 ‘상대와의 친밀도(63.7%)’를 가장 많이 꼽았고 ‘내가 상대에게 받은 액수’(15.5%), ‘경제적 상황’(13.5%), ‘주변 사람들이 내는 액수’(7.3%) 순으로 이어졌다.

가장 부담스러운 경조사 행사가 뭐냔 물음엔 36.2%가 ‘모든 행사가 부담스럽다’고 답했다. 불경기가 장기화되는 것을 물론 결혼, 출산을 망설이는 청년층과 그들을 자녀로 두고 있는 장년층까지 경조사비를 회수하는 데 오래 걸리거나 회수하지 못하는 상황까지 발생하게 되면서 경조사 또는 경조사비 문화를 점점 부담스러워 하는 것으로 해석된다. 이어 의미가 예전과는 많이 달라진 ‘돌잔치’(23.9%)가 그 뒤를 이었으며 ‘결혼식’(19.2%), ‘환갑 및 회갑잔치’(10.8%), ‘장례식’(9.9%)의 순으로 집계됐다.

jdtimes@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