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최초로 '전기자전거 구입 보조금' 지급 화제
전국 최초로 '전기자전거 구입 보조금' 지급 화제
  • 채석원 기자
  • 승인 2019.02.27 09:4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시 1인당 30만원씩 지원… 전기자전거 이용 활성화 기대

[그린포스트코리아 채석원 기자] 세종시가 전국 최초로 전기자전거 구입 보조금을 지원한다.

세종시는 지난해 3월부터 일정 요건을 갖춘 전기자전거의 자전거도로 이용이 가능해짐에 따라 생활교통수단으로서 전기자전거 이용률을 높이기 위해 전기자전거 구입 보조금을 지원한다고 27일 밝혔다.

1인당 30만원씩 총 300대를 지원한다. 28일부터 다음달 16일까지 세종시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을 신청할 수 있다.

세종시는 전자 추첨을 통해서 예비후보자를 선정한 뒤 이들로부터 서류를 제출받아 빠르면 4월 말께 대상자를 확정한다. 5월부턴 보조금을 지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자전거이용 활성화에 관한 법률’에서 정하는 자전거도로로 통행이 가능한 전기자전거만 지원한다. 지원 대상 여부는 자전거행복나눔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세종시는 전기자전거 구입 보조금이 전기자전거 이용 활성화로 이어질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전기자전거 보조금과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세종시 홈페이지를 참조하거나 시청 도로과에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jdtimes@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