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자동차, 스팅어 알칸타라 에디션 출시
기아자동차, 스팅어 알칸타라 에디션 출시
  • 채석원 기자
  • 승인 2019.02.14 14:4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아자동차 스팅어 알칸타라 에디션 (사진=기아차 제공)
기아자동차 스팅어 알칸타라 에디션 (사진=기아차 제공)

[그린포스트코리아 채석원 기자] 기아자동차는 스팅어 구입 고객 중 가장 많은 사람이 선택한 가솔린 2.0 터보 모델 ‘플래티넘’ 트림에 고객 선호도가 가장 높은 알칸타라 소재 및 외장 디자인 차별화 요소를 기본화한 ‘알칸타라 에디션’을 출시하고 본격 판매에 돌입했다고 14일 밝혔다.

기아차는 알칸타라 에디션에 대해 기어노브, 스티어링 휠, 콘솔 암레스트 등 운전자의 손길이 자주 닿는 곳에 알칸타라 소재를 기본 적용해 고급감과 세련미를 대폭 향상했다.

알칸타라는 머리카락 400분의 1 굵기의 초극세사 섬유로 만들어져 가벼우면서도 부드러운 고급 인조가죽이다. 방수성이 좋고 오염이 잘되지 않으며 내구성이 뛰어나 럭셔리 자동차 브랜드 내장재에 많이 사용된다.

기아차는 다크크롬 아웃사이드미러, 19인치 미쉐린 타이어&알로이 휠, 후드 가니쉬 등 외장 디자인을 차별화할 수 있는 주요 품목을 기본화해 고급스러움을 강화했다.

알칸타라 에디션을 출시하기 전 기아차는 기존 스팅어 출고 고객을 대상으로 커스터마이징 패키지와 선택사양에 대한 선호도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커스터마이징 패키지에서는 알칸타라(약 30%)가, 선택사양에서는 퍼포먼스 UP(약 43%)이 최고 선호 사양으로 뽑혔다.

기아차는 판매 비중이 가장 높은 가솔린 2.0 터보 모델 플래티넘 트림에 조사 결과를 반영한 스페셜 트림 알칸타라 에디션을 출시했다. 스팅어 알칸타라 에디션의 가격은 3880만원이다.

기아차는 2월 중 스팅어 알칸다라 에디션을 출고하는 모든 고객에게 선글라스, 보스턴백, 스팅어 다이캐스트(1:38 비율), 카본 키링 등 스팅어 브랜드 컬렉션 4종을 제공한다.

jdtimes@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