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 속 중금속 성분의 농도’ 전국 최초로 실시간 공개
‘미세먼지 속 중금속 성분의 농도’ 전국 최초로 실시간 공개
  • 채석원 기자
  • 승인 2019.01.16 11: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납·칼슘 시간별 농도와 24시간 평균농도 등 정보 제공

 

경기도대기성분 측정소 (사진=경기도 제공)
경기도대기성분 측정소 (사진=경기도 제공)

 

[그린포스트코리아 채석원 기자] 경기도는 16일부터 전국 지방자치단체 최초로 경기도대기오염정보시스템 홈페이지(http://air.gg.go.kr)를 통해 납(Pb), 칼슘(Ca) 등 미세먼지에 포함된 중금속 성분 농도를 실시간 공개한다.

실시간 공개 조치는 최근 잇따라 발생하고 있는 황사 및 고농도 미세먼지에 포함된 중금속 농도에 관한 정확한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도민들이 느끼는 막연한 불안감을 해소하고, 미세먼지에 적극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것이다.

홈페이지로 공개하는 자료는 평택시 안중읍 경기도대기성분 측정소에서 측정한 것으로 대기 중 미세먼지에 포함된 납, 칼슘 두 가지 중금속 성분의 ‘시간별 농도’ 및 ‘24시간 평균농도’ 등의 형태로 제공된다.

납은 주로 산업활동 시 배출되는 오염물질로 인체에 근육마비, 정신장애 등을 유발할 수 있으며, 국내외 대기환경기준에 포함돼 있다. 칼슘은 토양에 많이 포함된 물질로 중국 발 황사의 영향을 파악할 수 있는 금속 성분이다. 인체 유해성은 없다.

도는 실시간 공개 조치를 통해 미세먼지에 포함된 중금속에 대한 보다 정확한 정보 제공이 가능, 도민이 보다 적극적으로 미세먼지에 대처할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윤미혜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장은 “공공 정보를 낱낱이 공개함으로써 도민과 공유하는 참여소통을 실현하기 위해 미세먼지에 포함된 금속 성분 농도를 공개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대기오염물질과 서해안에 밀집된 화력발전소 등의 영향을 정확하게 파악하고자 지난해 평택과 포천에 경기도 대기성분측정소를 설치했다.

도는 올해 경기 동부와 서부 지역에 대기성분측정소 두 곳을 추가로 설치, 미세먼지의 발생 원인을 규명하기 위한 연구를 수행하는 한편 도민의 건강 보호를 위해 성분 공개도 함께 진행할 계획이다.

jdtimes@greenpost.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