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식품부, '농특위' 설립 위한 TF 운영
농식품부, '농특위' 설립 위한 TF 운영
  • 서창완 기자
  • 승인 2019.01.10 11: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4일부터 4월말까지 관계부처 합동

[그린포스트코리아 서창완 기자] 농어업·농어촌특별위원회(이하 농특위)의 설립과 운영을 지원하기 위한 태스크포스(TF)가 꾸려진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오는 14일 관계부처 합동으로 농특위 TF를 구성해 운영에 들어간다고 10일 밝혔다.

TF에는 단장인 농식품부 농촌정책국장을 포함해 해수부, 산림청, 농촌진흥청 관계자가 합동으로 참여한다.

농림축산식품부. (서창완 기자)
농림축산식품부. (서창완 기자)

인원은 총 8명으로 농식품부 4명, 해수부 2명, 농촌진흥청 1명, 산림청 1명 등이다. 운영기간은 오는 14일부터 4월 말까지다.

TF는 기획운영팀과 법령예산팀으로 나뉘어 농특위 설립·운영과 관련된 제반 사항을 준비하게 된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농특위의 원활한 설립과 운영을 지원하기 위해 TF를 통해 제반사항을 철저히 점검하고 준비하는 등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seotive@greenpost.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