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하이트진로, 청순배우 손수현과 앞세워 여름 맥주시장 공략!

기린이치방 첫 TV 광고 "고급화와 함께 젊은층도 잡는다"

기사입력 2017.07.17 15:23:44
  • 프로필 사진온라인 이슈팀
  •  
  •  
  •  
  •  

하이트 진로가 '청순배우 손수현'을 앞세워 여름 맥주시장 본격 공략에 나선다. 

하이트진로(대표 김인규)는 일본 프리미엄 맥주 ‘기린이치방 시보리’의 국내 수입맥주 시장 내 점유율 확대 및 인지도 향상을 위해 첫 TV 광고를 선보이는 등 공격적인 마케팅 활동을 펼칠 계획이라고 17일 밝혔다.

기린이치방의 첫 TV광고 모델은 버스커 버스커의 ‘처음엔 사랑이란 게’ 뮤직비디오로 유명해진 배우 손수현이 발탁됐다. 

▲[제공=하이트진로]

하이트진로 측은 고급스러우면서 편안한 브랜드 이미지를 나타나기 위해 청순배우 손수현을 모델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또한, 이번 TV광고에서 손수현은 소소한 일상 속의 행복을 기린 맥주와 함께 마감하는 모습을 자연스럽게 연기했다.

기린이치방의 첫 TV 광고 ‘라벨을 보면 맛이 보인다’ 편은 제품 본연의 가치와 특징을 표현하는데 중점을 두었고, ‘오늘을 기린다’ 편을 통해 젊은층도 공략에도 나설 것이다.

기린이치방은 하이트진로가 독점 수입·판매 계약을 맺은 2011년부터 지난해까지 8,420만 병(330ml병 기준) 판매되며 매년 30% 이상 꾸준한 성장세를 보여왔다. 올해 상반기 역시 전년 동기대비 36% 증가하며 성장에 속도가 붙고 있다.

하이트진로 관계자는  "이번 TV 광고는 단순한 맥주 제품이 아닌 소비자들의 공감을 얻을 수 있는 기린이치방의 가치를 전달하려고 노력한 것"이며 "앞으로 소비자와의 교감 확대를 통한 기린이치방만의 차별화된 마케팅을 이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제공=하이트진로]

한편, 하이트진로는 2004년부터 고급 음식점 판매용으로 기린이치방 병맥주 제품을 소규모로 수입해왔다. 그러다 2011년에 독점 수입, 판매 계약 체결을 맺고, 2012년부터 판매 채널 확대해 캔맥주와 생맥주로 품목을 다양화했다. 

온라인 이슈팀 news@eco-tv.co.kr
  •  
  •  
  •  
  •  
  • 맨 위로